복지관소개 서브메뉴

커뮤니티복지정보 및 소식

복지정보 및 뉴스

언제나 함께하는 정다운 이웃 와치종합사회복지관
앞으로 더욱 발전하는 와치종합사회복지관이 되겠습니다.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제목 ‘임신 근로자’가 더 건강하고 안전하게 일할 수 있는 일터를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11-26 조회수 939
- ‘임신 근로자 육아휴직 제도’ 및 ‘출·퇴근 시간 변경 제도’ 시행-

고용노동부(장관 안경덕)는 임신 근로자 보호를 위해 11월 19일부터 ‘임신 근로자 육아휴직 제도’ 및 ‘출·퇴근시간 변경 제도’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임신 근로자 육아휴직 제도
"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 개정으로 11월 19일부터 ’임신 근로자‘도 육아휴직이 가능하게 됐다.
그간의 육아휴직은 만 8세 이하 또는 초등학교 2학년 이하의 자녀를 둔 근로자만 사용할 수 있어 임신 근로자들이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휴직이 필요한 경우 등에도 육아휴직을 사용할 수 없는 한계가 있었다.

임신 중 육아휴직을 사용하려는 근로자는 휴직 개시 예정일의 30일 전까지 사업주에게 신청해야 하고, 임신 중 육아휴직은 근로자들이 필요에 따라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분할 횟수에 포함되지 않는다.

임신 중에 사용한 육아휴직 기간에 대해서도 고용보험기금을 통해 "고용보험법"에 따른 육아휴직급여를 지급할 예정이다.
아울러, 육아휴직을 부여한 사업주의 부담을 줄이기 위하여 ’육아휴직등 부여 지원금‘도 지원한다.

임신 근로자도 육아휴직을 사용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유산.사산 등의 위험으로부터 건강을 보호하고, 경력단절 예방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임신 근로자 출.퇴근 시간 변경 제도
"근로기준법" 개정에 따라 11월 19일부터 임신 근로자는 1일 소정근로시간을 유지하면서 출.퇴근 시간을 변경할 수 있게 됐다
그간 임신 12주 이내 또는 36주 이후에 있는 여성 근로자는 근로시간 단축(1일 2시간) 제도를 활용할 수 있었으나, 근로시간 단축을 활용하지 못하는 임신 근로자(임신 12주 이후∼35주 이내)는 출퇴근 시간 변경이 어려워 혼잡한 대중교통 이용으로 건강상 피해 발생의 우려가 있었다.

출.퇴근시간을 변경하려는 근로자는 업무시간 변경 개시 예정일 3일 전까지신청서에 임신 사실 확인을 위한 의사의 진단서를 첨부하여 사용자에게 제출해야 하고,사업주는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임신 중인 근로자의 출·퇴근시간 변경을 허용해야 한다.
11월 19일부터 임신 기간과 상관없이 출퇴근 시간 변경 제도를 활용할 수 있게 되어 임신 근로자의 건강보호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황보국 통합고용정책국장은 “‘임신 근로자 육아휴직 제도’와 ‘출퇴근 시간 변경 제도’의 시행을 통해 임신 근로자의 건강을 지키고, 경력단절의 걱정을 덜어줌으로써 ‘행복한 임신, 건강한 출산’에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된다.”라고 밝히고, “근로자들이 육아휴직 등 모성보호 관련 제도들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관련 제도를 적극적으로 안내하고, 사업주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도록 지원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문  의:  여성고용정책과  윤종호 (044-202-7477),  김대근 (044-202-7471)


출처 : 고용노동부(http://www.moel.go.kr/news/enews/report/enewsView.do?news_seq=12925)

download : 첨부파일다운11.18_임신_근로자_육아휴직_제도_시행(여성고용정책과)7.hwp 첨부파일다운11.18_임신_근로자_육아휴직_제도_시행(여성고용정책과)7.pdf
작성자 내용 비밀번호
이전글 통합공공임대주택 임대료, 소득 수준 따라 시세의 35~90% 차등화
다음글 영아기 첫만남꾸러미(영아기 집중투자) 지원사업 안내
리스트
게시물 수 : 10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05 중증장애아동을 위한 돌봄서비스 지원시간 확대한다!   관리자 22.07.15 99
104 학생선수 진로 설계 지원…교육부, 상담 프로그램 운영   관리자 22.07.12 99
103 저소득층 약 227만 가구에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실시!   관리자 22.06.20 194
102 [새정부 경제] 기초생활보장·긴급복지 대상 확대…기초연금 '30만→40만원'   관리자 22.06.17 156
101 올해 에너지바우처 취약계층 88만세대 지원…내일부터 신청   관리자 22.05.27 321
100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신청은 정부24에서 하세요   관리자 22.05.13 274
99 4월부터, 만 7세 아동도 아동수당 받아요!   관리자 22.04.27 474
98 첫만남이용권(출생아 당 200만 원 바우처) 지급 개시   관리자 22.04.04 362
97 <코로나19 가족돌봄비용 긴급지원 사업> 시행   관리자 22.03.25 567
96 재택치료 중 아이가 아프면 이렇게 하세요   관리자 22.03.10 473
1 [2] [3] [4] [5] [6] [7] [8] [9] [10]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