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관소개 서브메뉴

커뮤니티복지정보 및 소식

복지정보 및 뉴스

언제나 함께하는 정다운 이웃 와치종합사회복지관
앞으로 더욱 발전하는 와치종합사회복지관이 되겠습니다.

해당 게시물을 인쇄, 메일발송하는 부분 입니다.
의 게시물 상세내용 입니다.
제목 통합공공임대주택 임대료, 소득 수준 따라 시세의 35~90% 차등화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11-02 조회수 820
- 국토부, 임대료 기준 행정예고…소득·자산 늘어도 계속 거주 보장


정부가 처음 도입하는 통합공공임대주택의 임대료가 소득 수준에 따라 주변 시세의 35%에서 90% 수준으로 차등화된다.

또 입주민의 소득과 자산이 입주자격을 초과하는 경우라도 일정 수준의 임대료를 추가로 부담하면 계속 거주할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통합공공임대주택의 표준임대보증금 및 표준임대료 등에 관한 기준'을 오는 18일까지 행정예고한다고 1일 밝혔다.

정부는 앞서 지난 4월 입주기준을 확정했으며, 이번에 국민 의견을 반영해 임대료 체계를 확정할 계획이다.

통합공공임대주택 기본모델
- 통합공공임대주택 기본모델

[국토교통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특히 1·2인 가구에 대해서는 입주 자격 중위소득 기준을 각각 20%포인트, 10%포인트씩 상향해 지원 범위를 넓혔다.

올해 기준 소득요건은 1인 가구(중위소득 170%)의 경우 310만원, 2인 가구(중위소득 160%)는 494만원이다. 3인 가구와 4인 가구(중위소득 150%)는 각각 597만원, 741만원이다.

임대료 상한을 뜻하는 표준임대료는 주변 전·월세 시세를 기준으로 정하되 실제 임대료는 입주민의 소득수준에 따라 시세의 35∼90% 범위에서 차등 결정된다.

소득 수준별 임대료를 보면 ▲ 중위소득 30% 이내 = 시세의 35% ▲ 중위소득 30∼50% = 시세의 40% ▲ 중위소득 50∼70% = 시세의 50% ▲ 중위소득 70∼100% = 시세의 65% ▲ 중위소득 100∼130% = 시세의 80% ▲ 중위소득 130∼150% = 시세의 90% 등이다.

임대보증금과 월 임대료 비율은 35대 65가 기본이며. 입주자가 희망하면 이 비율은 조정할 수 있다.

표준임대료는 매년 시세 변화를 반영해 갱신하지만, 갱신 계약 시 임대료 상승률은 5%를 넘지 못하도록 했다.

입주민이 거주 중 소득이 오르고 자산이 늘어 입주 자격을 초과하는 경우라도 계속 거주를 희망하면 강제 퇴거시키지 않고 계속 거주할 수 있도록 보장한다. 다만 이때 일정 수준의 임대료를 추가로 부담해야 한다.

통합공공임대주택은 자격을 갖추면 최대 30년 동안 거주할 수 있다.

김홍목 국토부 주거복지정책관은 "임대료 기준이 마련되면 통합공공임대주택 공급을 위한 제도적 기반은 모두 마련되는 것"이라며 "3∼4인 가구가 선호하는 중형주택도 새로 도입되는 만큼 무주택자들의 주거 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올해 기준 중위소득 및 통합공공임대주택 소득요건

가구원수1인2인3인4인
’21년
기준 중위소득
1,827,831원3,088,079원3,983,950원4,876,290원
통합공공임대
소득요건
3,107,313원
(170%)
4,940,926원
(160%)
5,975,925원
(150%)
7,314,435원
(150%)


◇ 시세대비 임대료율

기준 중위소득0∼30%30∼50%50∼70%70∼100%100∼130%130∼150%
시세대비 임대료율0.350.400.500.650.800.90


김동규 기자(dkkim@yna.co.kr)


출처 : 연합뉴스(https://www.yna.co.kr/view/AKR20211101113300003?section=search)

download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작성자 내용 비밀번호
이전글 만 3세(2017년생) 가정양육아동의 안전, 빈틈없이 확인한다
다음글 ‘임신 근로자’가 더 건강하고 안전하게 일할 수 있는 일터를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리스트
게시물 수 : 10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05 중증장애아동을 위한 돌봄서비스 지원시간 확대한다!   관리자 22.07.15 98
104 학생선수 진로 설계 지원…교육부, 상담 프로그램 운영   관리자 22.07.12 97
103 저소득층 약 227만 가구에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실시!   관리자 22.06.20 193
102 [새정부 경제] 기초생활보장·긴급복지 대상 확대…기초연금 '30만→40만원'   관리자 22.06.17 156
101 올해 에너지바우처 취약계층 88만세대 지원…내일부터 신청   관리자 22.05.27 321
100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신청은 정부24에서 하세요   관리자 22.05.13 273
99 4월부터, 만 7세 아동도 아동수당 받아요!   관리자 22.04.27 473
98 첫만남이용권(출생아 당 200만 원 바우처) 지급 개시   관리자 22.04.04 362
97 <코로나19 가족돌봄비용 긴급지원 사업> 시행   관리자 22.03.25 567
96 재택치료 중 아이가 아프면 이렇게 하세요   관리자 22.03.10 473
1 [2] [3] [4] [5] [6] [7] [8] [9] [10]   뒤로